Home > DATABASE > 망가진 한국마벨과 망가진 폴리 바리콘

망가진 한국마벨과 망가진 폴리 바리콘

글쓴이 : SOONDORI

오래전에 관찰했던 인켈 TD-5100B TV 지원 튜너를 다시 꺼내 살펴보았고… 탑재 폴리 바리콘의 치명적인 문제점을 발견하게 되었다.

* 관련 글 : 인켈 TD-5100B 튜너 (1), 관찰하기

결론부터 이야기하자면 TD-5100B 튜너는 분명 국산 레어 아이템으로서의 가치가 있지만, 내구성 취약한 폴리 바리콘 때문에 상시 애용할 만한 기기가 될 수는 없다는 판단이다. 그 이유는 아래에서…

우선, 분리는 아래와 같은 순서로 진행한다.

(이 경우든 저 경우든… 잘 묶고 분해를 해야 나중에 난처한 일 안 생긴다)

폴리 바리콘을 완전히 분리하면 PCB 면에 가려졌던 제조사 정보가 나온다. MARVEL이라… 1990년대 이전, (주)한국마벨이 제조한 것.

그런가 보다 하며 무심히 쳐다보았는데… 이런! 격판들 일부가 부서지고 일어난 상태.

훼손된 폴리 바리콘에서 제대로 된 용량값(pF)가 나올 수 없고 임의의 값도 절편들 움직임에 따라 수시로 변하기 때문에 튜너조정이고 뭐고 완전 뒤죽박죽이 되어버린다. Useless.

면과 면의 밀착 접촉에 의해 생기는 이런 내구성 이슈는 포켓 라디오에서 이미 경험했던바, 사유 불문하고 전적으로 한국마벨과 인켈의 책임. 소비자는 잘못이 없다.

* 관련 글 : National R-1016 AM 포켓 라디오 (1), 폴리바리콘 대체

실상을 알았으니 이 튜너는 구매 유의 대상. 그러나 다 덮고… 이 글에서는 (주)한국마벨이 어떤 회사였는지가 중요하다.

○ 한국마벨주식회사[서울시 영등포구 구로동 한국수출공단 제1단지]는 1967년 8월 재일 교포 김용태가 약 4백만 원의 소자본으로 시작한 회사로, 전자 부품 바리콘을 생산하며 호황을 누려 1975년 당시 방계회사 4개를 거느리는 규모로 성장하였다. 1975년 당시 종업원 1,700여 명의 이 회사는 평균 2~4시간 잔업을 시키면서도 법적 수당을 제대로 지급하지 않아 당시 3년 경력의 종업원이 1만5천 원, 6년 근속자가 2만4천 원의 임금을 받는 실정이었다.  (중략) 10월 4일 회사 측은 종업원의 임금을 인상[공원은 월 1천 원, 라인 보조 2천 원, 반장 3,천 원씩]하였다. 이와 함께 집단 해고된 근로자들의 생활을 위해 전국적인 모금 캠페인을 갖고, 해고자들 중 7명을 복직시켜 주겠다고 하였지만 시행되지 않았다. 결국 한국마벨주식회사 노동쟁의는 어용 노조 결성과 원래의 노조 결성 주동자들의 사퇴로 4개월 만에 일단락되었다. (출처 및 기타 정보 : http://guro.grandculture.net/Contents/Contents?dataType=01&contents_id=GC03000998&isTreeSpread=Y)

○ 한솔그룹, 한국마벨 인수 속사정 (1995.04.12 20:, 전자신문, 출처 : https://m.etnews.com/199504120061?SNS=00004)
한솔그룹이 중견부품업체인 한국마벨을 전격 인수한 것은 우선 삼성그룹의 승용차사업진출에 따른 “삼성패밀리”들의 전사적인 지원노력의 연속선상에서의미를 찾을 수 있다. (중략) 새한미디어는 현재 일본의 자동차용 조명기기전문업체인 이치코공업과 전조 등.미등 등의 생산기술을 제휴키로 하고 막후 협의중인 것으로 알려졌으며 이번 한솔그룹의 마벨인수도 결국 같은 맥락으로 풀이할 수 있다. (중략) 실제로 그간 한국마벨의 사업영역은 정보통신과는 거의 무관하고 자동차사업 과 상당한 관련을 맺고 있다는 점에서 이같은 분석은 상당한 설득력을 갖는다. 마벨은 그간 카오디오의 핵심부품인 오토리버스데크와 전자식 튜너 생산에 주력해 카데크부문에서는 새한정기.공성통신 등과, 카튜너부문에서는 태봉전자.한국전자 등과 함께 시장을 주도해왔으나 만성적인 자금부족으로 경영난 에 시달려왔다.

○ 한국마벨,한화통신 합병-정보통신사업 기반 구축 (1995.09.13. 중앙일보, https://news.joins.com/article/3127860)
한솔그룹 계열사인 한국마벨이 옥소리.광림전자를 인수한데 이어 PC모뎀 전문생산업체인 한화(韓華)통신을 흡수합병하는등 정보통신사업 확장에 나섰다. (기타 생략)

노동 착취에, 다단계 인수합병에, 재벌의 이익을 위한 도구로… 행보 참 어수선하다.

행태 그렇고 그래서 이상하고 부실한 제품이 나왔고 또… 음악용 FM이 목소리 위주 TV의 뒤를 따르는, 2련짜리 어정쩡한 인켈 튜너에 탑재되었더라는? 글쎄요? 공장 노동자들의 피와 땀이 묻어 있을 폴리 바리콘 현물은 옆으로 치워 보관해 두고 나머지만 마음대로 상상하기.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