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AUDIO NOTES > K16 블루투스 수신기, 누가 만들었다는 건지?

K16 블루투스 수신기, 누가 만들었다는 건지?

글쓴이 : SOONDORI

짜임새 있는 구조와 패키징에, 살짝 이물질 잔류 흔적이 있다는 것 말고는 꽤 그럴 듯한 제품이다. 10일만에 도착한 11.61달러짜리를 220V 콘센트에 꽂고 그대로 접속.

그런데… 어디를 둘러봐도 제조사 언급은 “읍~따”.

CE, FC 인증에 “Design by scottan” 문구가 있는데… 어쨌든 WEB 표시 기준, 제작사(또는 판매사)는 Vikefon.

튜너 교란 전자파 방사? 희한한 BT 강도? 전원 충격과 화재 위험 등? 잠시 그런 것이 연상되었지만 뭐… 최소한 10가지 전원부 오류 방지 대책이 있다니까 다 믿고 가는 것으로.

(출처 : https://ko.aliexpress.com/item/1005002323634560.html?spm=a2g0s.9042311.0.0.532c4c4da96bCG)

“역시 중국인들의 제조 능력은 대단하구나”
“제품 하나를 만들면 다음 날 전 세계 1000개 브랜드 제품이 나온다”
“제조사 표기가 왜 업쓔? 혹시 생산라인 통제가 잘 안되는 모양이~유?


2020.12월의 일본 판매 사례. “10% OFF 조건으로 한 대 7,182 엔(세금 포함 7만 4천 원)”이라고 하니… 도대체 얼마를 털어먹고 나간 것인지? 요즘 세상, 클라우드 펀딩이 클라우드 펀딩이 아니다.

(내용 추가, 2021.05.03) 소리가 좀 맹~맹~한 편이고… 공유 전원 라인을 타고 내장 SMPS 발진 노이즈가 살짝 튜너로 유입된다. 잘 만든 편이지만 사용된 기술이 그렇고 그러하니 역시…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